운명의 사인 vs 그럴싸한 핑계 그림, 그리고 릴리이야기




할까 말까 할 때 꼭 어떤 사인이 오더라고.
마치 운명의 방향을 결정해주듯이
자. 어떤 결정을 내리실 텐가?

운명의 사인일까. 그럴싸한 핑계일까.


by 이보람



그러게. 그 사인은 난 어떻게 받아들이고 있는 걸까?
운명의 사인이라 믿고 설레였던가.
아님 그래 그렬러고 이렬려고 그랬어 하며 그럴싸한 핑계를 맞추어
나의 상황들을 합리화 시키며 내 맘이 편한대로 생각했던가..

봄이라 그런가. 또 시작인가..



2018.04.02.



......lily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